사진으로 보는 ‘위명여권 사용자 사면 촉구’ 시위 일지
상태바
사진으로 보는 ‘위명여권 사용자 사면 촉구’ 시위 일지
  • 강성봉 기자
  • 승인 2013.06.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5일(일)  ‘중국동포 체류권 보장을 위한 동포단체 총연합’이 서울시 구로구 구로리공원에서 집회를 갖고 ‘중국동포정책의 대전환’을 정부에 촉구하는 시위를 시작. 매주 일요일 집회를 계속 갖기로 함.

5월 12일(일) 구로리공원 시위 계속. 서경석 목사 조선족교회에서 무기한 단식농성 시작

5월 19일(일) 구로리공원 시위 계속.

5월 20일(월) 중국동포 50여명 조선족교회서 농성 시작

5월 26일(일) 서울조선족교회, 중국동포교회, 한중사랑교회, 귀한동포연합총회 등 네 개 기관대표와 소속 회원 1,000여 명, 구로리공원부터 구로구청까지 거리 시위 행진.

5월 31일(금) 구로동 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에서 중국동포교회 김해성 목사, (사)함께하는다문화네트워크 신상록 이사장, 안산외국인노동자의집 이정혁 소장(뒷줄 안경쓴 이), 이주민지원단체전국연합 김용태 사무총장, 재한여성리더스클럽 유영란 회장(왼쪽에서 두번째), 귀한동포연합총회 문민 부회장(가운데 마이크 잡고 말하는 이) 등 20여명이 모임을 갖고, 조선족교회 중국동포 농성현장을 방문, 100여개 전국이주민단체 및 중국동포단체로 구성된 ‘중국동포 위명여권자 사면촉구를 위한 공동대책위원회’ 이름으로 성명을 발표.

6월 3일(월) 오후에 서울출입국사무소 우기봉 단장, 저녁에 새누리당 황우여 대표(오른쪽)가 조선족교회로 서경석 목사 위로 차 방문, 단식 중단 요청.

6월 4일(화)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 농성에 참가한 단체장들과 만나 관련 대책 제시. 위명여권, 또는 불법체류자 등에 대해서는 인도적인 차원에서 해결책을 마련할 것이라 발표. 오후 8시 중국동포 농성 해산, 서경석 목사 단식 중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