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능력시험 등급, 사회통합프로그램 교육과정 이수로 인정
상태바
한국어능력시험 등급, 사회통합프로그램 교육과정 이수로 인정
  • [편집]본지 기자
  • 승인 2015.09.16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동북아신문]법무부가 지난 9월7일부터 외국인이 한국어능력시험(TOPIK) 등급을 받으면 사회통합프로그램의 일부 과정을 이수한 것으로 인정하기로 했다고 지난 7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사회통합프그램은   결혼이민자,   재외동포,   외국인근로자  등  외국인이한국생활 적응에 필요한 한국어를 배우고 한국사회에 대한 이해를 체계적으로 함양하여 우리 국민들과   조화롭게 살아 갈 수 있게 하는 제도이다.
 
외국인이 사회통합프로그램을 이수한 경우 국적신청 시 국적시험이 면제되고,  심사 대기기간도 단축되며,   체류변경 시 한국어능력 입증이 면제된다.
 
이에 따라 한국어능력시험 1~4급을 취득한 외국인은각각 사회통합프로그램 ‘한국어와 한국문화’의 1~4단계를 이수한 것으로 인정받아 사회통합프로그램 교육과정을단축할 수 있게 된다.
 
외국인은 보유하고 있는 한국어능력시험 등급으로 별도의 평가 없이 수월하게 한국어능력을 입증하고 사회통합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게된다.
 
이번 연계는 사회통합프로그램 참여방법을 수요자인 외국인의입장에서 다양화하여 이민자 맞춤형 서비스를제공하고,  사회통합프로그램에 대한 접근성 및 신뢰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참여를 원하는 외국인은 사회통합정보망(www.socinet.go.kr)에 회원가입후 관할   출입국관사무소에    한국어능력시험   성적증명서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