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최종편집 2017.8.19 토 15:51
특별기획
신현산의 一筆揮之(3) 上善若水
[편집]본지 기자  |  pys048@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7.16  08:37: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동북아신문]上善若水
(상산약수)는 노자의 "도덕경"에 나오는 구절이다.

老子(노자)의 성은 이()고 이름은 이()인데 중국 고대 사상가이며 도가의 창시자이다.
"도덕경"은 도가의 경전이다.
 
[원문]上善若水. 水善利萬物而不爭, 處衆人之所惡, 故幾於道. 居善地, 心善淵, 與善仁, 言善信, 正善治, 事善能, 動善時. 夫唯不爭, 故無尤.
 
   
▲ 신현산: 시인, 서예가. 재한동포문인협회 부회장, 길림시작가협회 회원. 2016,3 '一木 신현산 서예가의 첫 번째 개인전' 구로구에서 개최, 수상 다수.
[
역문] 가장 좋은 것은 물과 같다. 물은 온갖 것을 잘 이롭게 하면서도 다투지 않고, 모든 사람이 싫어하는 낮은 곳에 머문다. 그러므로 도에 가깝다. 살 때는 물처럼 땅을 좋게 하고, 마음을 쓸 때는 물처럼 그윽함을 좋게 하고, 사람을 사귈 때는 물처럼 어짊을 좋게 하고, 말할 때는 물처럼 믿음을 좋게 하고, 다스릴 때는 물처럼 바르게 하고, 일할 때는 물처럼 능하게 하고, 움직일 때는 물처럼 때를 좋게 하라. 그저 오로지 다투지 아니하니 허물이 없다.
 
[] 노자 사상에서 물을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라고 여겨 이르는 말로 가장 좋은 것은 물과 같으며 몸을 낮추어 겸손하며 남에게 이로움을 주는 삶을 비유하는 말이다.

 

< 저작권자 © 동북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편집]본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 외부 전문가 공채
2
영등포구, 아기와 부모가 함께하는 즐거운 책나들이 ‘북스타트’ 참여자 모집
3
하얼빈 ‘동아시아 문화의 도시’ 선정돼
4
사할린 동포에게 드리는 ‘세상에 하나뿐인 달력 2018’ 제작 모금 시작
5
전설적인 고려인 록밴드 스타 빅토르최 추모콘서트 개최
6
정부 세법개정 추진, ‘재외동포 거주자 판정기준 완화’
7
서울시, 중국동포 인식개선 웹툰 제작한다
8
[수필/천숙] 별을 헤아리는 밤
9
2017 재외동포 대학생 모국연수 개최…‘오감으로 모국 체험’
10
“숱한 위기 극복, 원천기술로 구글•애플•아마존 지배 판도 바꾸겠다”
신문사소개구독문의광고후원회원/시민기자가입기사제보제안/제휴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0-824] 서울시 영등포구 대림2동 1024-21 | 대표전화 : 02-836-1789 | FAX : 02-836-0789
등록번호 113-22-14710  |  대표이사 이동열 |  E-mail : pys048@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열
Copyright © 2004 동북아신문.∥dbanews.com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