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최종편집 2019.7.18 목 16:01
여행
겨울철, 장백산 풍경구 입장료 면제, 11월 1일부터 오는 4월 30일까지
[편집]본지 기자  |  pys048@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31  10:53: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동북아신문]연변주관광발전위원회는 11월 1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장백산 서쪽풍경구와 북쪽풍경구에서 관광객들을 상대로 입장료를 면제한다고 26일 발표했다.
 
장백산풍경구를 찾는 관광객들은 오로지 겨울철에만 가능한 다음과 같은 특별체험들을 할 수 있다.
최고의 설경을 감상할 수 있다. 티없이 새하얀 눈이 장백산의 모든 산봉우리를 뒤덮어 멀리서 바라보면 삼라만상이 고요하고 하얗게 물든 느낌을 준다. 푸른 하늘과 흰 대지가 이루는 환상적인 조화는 선경을 연상케 한다.
 
   
 
최고의 스키 경험을 할 수 있다. 장백산에는 아시아에서 규모가 가장 크고 눈내리는 계절이 가장 긴 종합실외스포츠공원이 있어 다양한 스키코스로 스키 애호자들의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다.
겨울철의 백미인 온천욕을 즐길 수 있다. 눈이 펑펑 내리는 영하 27℃의 기온에서 온천욕을 하는것은 그야말로 독특한 체험이 아닐 수 없다. 노천온천에 몸을 담그고 자연 속에 녹아드는 느낌, 화산온천이 가져다주는 신기함과 독특함은 직접 체험해본 사람만이 안다.
 
환상 같은 경치와 겨울철에 빠질 수 없는 스키, 연변인민들의 열정 만큼이나 뜨거운 자연온천, 이 모든 것들을 올 겨울 장백산에서 즐기자.
 

[편집]본지 기자  pys048@hanmail.net

<저작권자 © 동북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중국동포 변강가수, 3번 째 음반 출반 기념회 열려
2
중국동포 변강 가수, 세 번째 앨범 출반 기념식 갖는다
3
이광복 한국문협이사장 초청 특별 문학강연회 열린다
4
재한동포사회 단체장과 언론사 대표가 참석하는 어울림 간담회 열려
5
[시/리승기]꽃은 늙어도 꽃이랍니다
6
[한중작가포럼∥작가작품특집81-1] 허련순의 중편소설 <거미를 살려줘>
7
[기행수필/엄정자의 문학까페]故都의 빛나는 별(2)
8
[시/이명철] 애환 등 외3수
9
“이 땅에서 좀 더 당당해 지려면 투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10
[한중작가포럼81-2∥작가작품특집] 허련순의 단편소설 <그 남자의 동굴>
신문사소개구독문의광고후원회원/시민기자가입기사제보제안/제휴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0-824] 서울시 영등포구 대림2동 1024-21 | 대표전화 : 02-836-1789 | FAX : 02-836-0789
등록번호 113-22-14710  |  대표이사 이동열 |  E-mail : pys048@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열
Copyright © 2004 동북아신문.∥dbanews.com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